Posted in칼럼

코로나19 혈전 치료 가능성 의료용 대마초

[2022년 11월 19일 데일리홍콩] 대마초가 코로나19 혈전 치료 해결책이 될 수 있을까? 대마초 성분은 의료 효과에 대한 논란이 많은 성분으로 혈전 생성 문제에서도 극과 극을 달리고 있다. 대마초 성분이 혈전 생성을 촉진 시킨다는 논문이 있는 반면 혈전 생성을 막는다는 논문도 있기 때문이다. 이런 극과 극을 달리는 상반된 결과가 대립을 이루는 가운데 이 모든 것이 정상이라고 […]

Posted in칼럼

일국양제 원칙, 백신패스 중단하고 대마초 합법화 하자

[2022년 10월 29일 데일리홍콩] 코로나19 사태로 망가진 경제를 살리기 위해 일국양제 원칙을 활용한 다양한 방안이 제시되고 있는 가운데 대마초 합법화 방안이 주목 받고 있다. 대마초 성분이 뇌전증, 다발성 경화증, 크론병, 치매 등을 치료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코로나19 감염증 및 후유증까지도 치료할 수 있다는 것이 밝혀졌기 때문이다. 이에 따라 코로나19 백신 접종 여부와 횟수로 사람들의 […]

Posted in칼럼

불교 독화살의 비유 | 코로나19 기원 논쟁에 고통받는 대중

[2022년 9월 18일 데일리홍콩] 홍콩 유력 언론사인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outh China Morning Post, SCMP)가 영국 의학 저널 란셋(Lancet) 기고문을 인용하면서 코로나19의 기원을 조사해야 한다고 또 다시 보도하였다. 또한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outh China Morning Post, SCMP)는 코로나19 감염증을 일으키는 SARS-CoV-2 바이러스가 유전자 공학을 이용하여 실험실에서 만들어진 인공 바이러스일 가능성을 언급하였다. 영국, 미국 및 중국 과학자들이 유전자 공학을 사용하여 코로나 바이러스를 […]

Posted in칼럼

버닝썬 화천대유 부정선거 대신 조주빈 멍석말이 중인 한국 언론

[2022년 9월 9일 데일리홍콩] 한국 언론계가 코로나 치료제, 화천대유, 부정선거 등 대중에게 정작 중요한 이슈들에 대한 보도는 아낀채 조주빈이라는 성범죄자를 지속적으로 물어 뜯고 있다. 이렇게 중요한 이슈를 자극적인 이슈로 덮으려는 한국 언론계의 모습은 볼썽 사납기 그지 없다. 정치계도 언론계처럼 조주빈을 개새끼 취급하고 있지만 그 역시 똥 묻은 개가 겨 묻은 개를 나무라는 격이다. 출처: [단독] […]

Posted in칼럼

저녁 6시 이후 식당내 취식 금지하는 정치 방역 중단하라

[2022년 2월 6일 데일리홍콩] 바이러스 확산을 막는다며 저녁 6시 이후 식당 내부에서 음식을 먹는 것을 금지하는 정부의 정책으로 인해 큰 타격을 입고 있는 요식업계는 최근 살 길을 찾기 바쁘다. 한 요식업계 근로자는 “저녁 6시 이후 바이러스가 잠을 깨는 것도 아니고 이런 엉터리 같은 정부의 정치 방역 조치를 당장 중단하라”는 메시지를 데일리홍콩에 포스팅 할것을 요청하였다. (참고기사: […]

Posted in건강, 칼럼

자본주의 세상에서 무료로 제공하는 제품은 10년 장사할 생각으로 주는 판촉물이다

[2021년 6월 26일 데일리홍콩] ‘공짜라면 양잿물도 마신다’는 속담이 있다. 그만큼 공짜라는 유혹은 죽음을 마다하지 않을 정도로 강력하다. 자본가의 재산을 빼앗아 인민들에게 골고루 나눠주자는 사상으로 권력을 잡은 김일성이나 모택동 등 혁명가들도 공짜를 좋아하는 대중의 심리를 이용한 것이다. 홍콩 언론사 <더 스탠더드>는 코로나19 백신 접종자들이 얻을 수 있는 혜택을 모아 특집 기사를 제작하기도 한 것을 보면 무엇인가를 […]

Posted in정치, 칼럼

홍콩 정부, 대마초 약리 효과 증거들에 못본척 장님 흉내

[2021년 5월 6일 데일리홍콩] 홍콩 정부 마약 국장 나취미(羅翠薇, LAW Chui Mei)씨가 “대마초는 마약”이라는 관점을 고수하는 발언을 입법회의에서 공개적으로 해 논란이 되었다. 그녀는 WHO의 권고를 근거로 대마초가 유독한 마약이라고 거듭 주장하며 최근 젊은이들 가운데 사용자가 늘고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고 발언하였다. 그러면서 그녀는 지난달 4월 20일 “대마초는 마약이라고 생각하지 않는다”고 페이스북에 공개적으로 적은 홍콩 지역구 의원 […]

Posted in건강, 칼럼

中, 이미 하이드로클로로퀸으로 코로나19 치료 특허 등록해, 백신 이용한 정치 방역 의혹 일어

[2021년 5월 5일 데일리홍콩] 홍콩에서 미국으로 망명한 내부고발자 염려몽 박사가 중화인민공화국이 등록한 하이드로클로로퀸을 사용한 SARS-CoV-2 바이러스 치료 특허를 그녀의 트위터 타임라인에 공유해 논란이 일어났다. 중화인민공화국은 지난해 2020년 9월 15일 하이드로클로로퀸을 사용하여 SARS-CoV-2 바이러스를 치료하는 특허를 냈다. (특허번호: CN111658648A) 항 바이러스 약물 미국 대통령 트럼프가 극찬하기도 했던 하이드로클로로퀸은 렘데시비르, 로피나비르 등과 같은 전통적인 항 바이러스 약물이다. […]

Posted in생활, 칼럼

홍콩 한인 미용실 <한국헤어> SNS 관리 되지 않아 안타까움 자아내

[2021년 4월 24일 데일리홍콩] 홍콩의 한인 기업인 <한국헤어>는 2007년 홍콩 설립 이래 Central, Causeway Bay, 및 Tsim Sha Tsui 등지에서 미용실을 운영하고 있는 뷰티 전문 기업이다. 또한 홍콩에서 웨딩 촬영, 뷰티 아카데미, 화장품 에이전시 등도 운영하고 있어 상당히 규모가 큰 한인 홍콩 업체이다. 그런데 코로나19 사태 때문인지 2020년 12월 1일 이래 <한국헤어> 페이스북 페이지가 업데이트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