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7월 29일 데일리홍콩] 홍콩에서 비트코인을 구입하려고 현금 HK$3,290,000(한화 약 5억원)을 배낭에 담고 기다리던 한국인이 갑작스럽게 나타난 4명의 괴한에게 강도를 당하여 경찰이 수사중이다.

(출처: South Korean robbed of HK$3m cash over Bitcoin deal in Tsim Sha Tsui)

사건은 어젯밤 저녁 7시경 첨사저(尖沙咀, Tsim Sha Tsui)의 Ashley Road에서 발생하였다. 강도를 당한 39세 한국인 남성은 괴한들에게 폭행을 당하였으나 다행히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부상을 당하였다고 한다.

사건을 보도한 <더 스탠더드>는 경찰이 강도 현장에 도착하여 수사중이라고 밝혔다. 홍콩 경찰은 연초에 발생한 비트코인 및 가상화폐 강도 사건들을 모두 해결한 전력이 있어 좋은 결과가 예상된다.

(참고기사: 홍콩 경찰 비트코인 강도 사건 모두 해결하다)

한편 비트코인을 매매하는 경우에는 대면 거래시 강력 범죄의 위험성에 노출되어 있기 때문에 홍콩에서 흔하게 발견할 수 있는 암호화폐 자판기를 이용하는 경우가 많다. 물론 거래 금액이 클 경우에는(block trade) 수수료 등의 중개 비용을 거래 전에 미리 흥정한 후 중개소에서 거래하기도 한다.

One thought on “홍콩 경찰, 현금 HK$3,290,000(한화 약 5억원) 강탈당한 한국인 사건 수사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