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ed in정치

헬로 홍콩 캠페인, 코로나19 미접종자도 환영한다

[2023년 2월 3일 데일리홍콩] 홍콩 이가초 행정장관이 관광 등 경제 활성화를 위해 “헬로 홍콩” 캠페인을 발표하고 다음주 월요일부터 방역 규제를 추가로 완화한다고 발표하였다. 무료 항공권 50만장 가량 등 3천억원 규모의 “헬로 홍콩” 관광유치 캠페인은 대형 무역 행사·전시·스포츠·예술 행사 등을 통해 많은 방문객을 맞이하려는 정부의 계획이다. 참고: 홍콩, 무료 항공권 50만장 쏜다…3천억원 규모 관광유치 캠페인 홍콩 […]

Posted in생활

홍콩 코로나19 확진자 격리 의무 오늘로 폐지

[2023년 1월 30일 데일리홍콩] 홍콩 당국이 오늘부로 코로나19 감염자들의 격리 및 보고 의무를 폐지하였다. 홍콩 당국은 시민들에게 코로나19 확진되는 경우 온라인 창구를 통해 개인 정보 등을 입력하여 자가 격리 혹은 시설 격리를 지시한 바 있다. 하지만 홍콩 당국은 오늘부로 코로나19 감염자들의 격리 및 보고 의무를 폐지하여 이를 일반적인 감기 독감 취급하던 과거 시절로 회귀한다는 입장이다. […]

Posted in사회

홍콩 백신 패스 LeaveHomeSafe 폐지된다

[2023년 1월 8일 데일리홍콩] 홍콩 당국이 오늘부로 백신 패스 LeaveHomeSafe 시스템을 폐지한다고 발표하였다. 이에 따라 당국이 운영하던 LeaveHomeSafe 지원 센터 핫라인 (2626 3066)과 MTR 역에 설치된 이동 지원 센터 25개소 등 관련 시스템 운영이 중단된다. 또한 당국은 LeaveHomeSafe 시스템에 업로드 되어 보관중이던 코로나19 확진자들의 이동 경로 데이터를 모두 삭제하였다고 발표하였다. 출처: “LeaveHomeSafe” system ceased operation

Posted in사회

홍콩 코로나19 근황 | 마스크 의무 해제 조건 나왔다

[2022년 12월 30일 데일리홍콩] 홍콩 당국의 코로나19 방역 자문 류우륭 (劉宇隆, Lau Yu-lung) 홍콩 대학 소아과 교수가 마스크 착용 의무 해제 조건을 발표하였다. 출처: New hope for end of masks 류우륭 (劉宇隆, Lau Yu-lung) 교수는 하수도의 코로나19 바이러스 검출량이 연초 수준과 같아 하루 평균 20,000 명 수준의 홍콩 일일 확진자 수가 정점을 찍었다고 판단하였다. 이어 […]

Posted in사회

홍콩 코로나19 근황, 백신 패스 취소한다

[2022년 12월 28일 데일리홍콩] 홍콩 이가초 (李家超, John Lee Ka-chiu) 행정 장관이 내일부터 백신 패스 등 방역 정책을 추가 완화할 것이라고 발표했다. 출처: Vaxx pass and all social distancing measures scrapped, ‘close contact’ definition axed 이에 따라 출입 인원 제한, 칸막이 등 더 이상 사회적 거리두기 정책이 강요되지 않는다. 또한 코로나19 접종자들만 입장할 수 있는 […]

Posted in사회

홍콩 코로나19 근황, 백신 패스 마스크 강요만 남았다

[2022년 12월 13일 데일리홍콩] 홍콩 정부가 중화인민공화국 본토의 제로 코로나 정책의 폐지 분위기에 따라 지난주 금요일에 이어 방역 정책을 일부 완화하였다. 참고: Hong Kong scraps amber health code, easing restrictions on international arrivals 홍콩은 지난주 금요일 코로나19 확진자가 입국할 경우 의무 격리 기간 등을 기존 7일에서 5일로 줄이는 등 일부 규제를 완화한 바 있다. 참고: […]

Posted in사회

홍콩 코로나19 증가세, 사회적 거리두기 정책 유지한다

[2022년 12월 9일 데일리홍콩] 홍콩 정부가 오늘부터 확진자들과 밀접 접촉자들의 격리 기간을 기존 7일에서 5일로 낮추는 등 코로나19 방역 정책을 일부 완화하였다. 하지만 실내 및 실외 마스크 강제 착용 등 사회적 거리두기 정책은 기존과 동일하게 유지한다고 발표하였다. 중화인민공화국의 코로나19 방역 정책 완화 소식에 덩달아 풀리지 않을까 기대했던 홍콩 시민들은 당국의 발표에 큰 실망을 하였다. 출처: […]

Posted in사회

코로나19 방역 철폐 요청, 이번엔 주 홍콩 프랑스 영사

[2022년 11월 29일 데일리홍콩] 홍콩 사회 각계에서 코로나19 방역 정책을 철폐하자는 요청이 이어지는 가운데 이번에는 주 홍콩 프랑스 영사가 현지 언론사를 통해 목소리를 냈다. 출처: French ‘do show the love but HK must open up more’ 현지 언론사 《더 스탠더드》를 통해 주 홍콩 Christile DRULHE 프랑스 영사는 당국에 코로나19 방역 정책을 철폐할 것을 요청하였다. 주 […]

Posted in사회

홍콩 시위 재점화? 검열 항의 상징 ‘백지’ 시위 등장

[2022년 11월 29일 데일리홍콩] 중화인민공화국에서 시작된 ‘제로 코로나’ 반대 시위가 홍콩에서도 시작되는 모양새이다. 홍콩 언론사 《명보》는 Central 지역 등에서 시민들이 빈 A4 용지를 들고 당국의 ‘제로 코로나’ 정책으로 아파트에 갇혀서 불타 사망한 Xinjiang 주민들을 추모하는 모습을 보도하였다. 출처: 中大、中環各有人聲援內地示威 中環警方警告違限聚 中大保安問誰是負責人 빈 A4 용지를 든 백지 시위대는 국가안전법 때문에 선동하는 구호는 없었으며 침묵으로 일관하였지만 홍콩 경찰은 추모하는 […]

Posted in사회

홍콩 방역 당국, 다음달 14일까지 기존 정책 유지한다

[2022년 11월 25일 데일리홍콩] 홍콩 방역 당국이 최근 코로나19 확진자의 증가세로 기존 방역 정책을 다음달 12월 14일까지 유지하기로 결정하였다. 방역 당국의 이런 발표로 연말에 앞두고 사회적 거리 두기 제한, 집합 제한, 마스크 강제 등 코로나19 규제가 풀릴 것을 기대했던 많은 시민들이 실망하게 되었다. 출처: Government maintains existing social distancing measures 홍콩 방역 당국은 이번 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