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6월 28일 데일리홍콩] 중화인민공화국의 암호화폐 채굴 및 사용 단속에도 불구하고 홍콩 소더비 국제 경매소가 낙찰금을 비트코인(Bitcoin)이나 이더리움(Ethereum)으로 결제할 수 있다고 밝혀서 주목된다.

예술 작품이나 보석류를 판매, 경매하는 소더비(Sotheby’s) 국제 경매소는 다가오는 2021년 7월 9일 홍콩에서 101.38 캐럿 크기의 배(pear) 모양의 다이아몬드 ‘The Key 10138’를 경매로 판매한다고 발표하였다.

최대 예상 낙찰 금액이 118,000,000 HKD (한화 약 171억원)으로 예상되는 소더비(Sotheby’s) 경매소의 다이아몬드 ‘The Key 10138’는 D Colour, Flawless, 및 Type IIa GIA 등급의 다이아몬드이다.

메이져 국제 경매소에서 BTC, ETH, NFT 등 암호화폐를 인정하기 시작한 것은 비교적 최근일이다.

국제 경매소 크리스티 경매도 이번달 초 KEITH HARING’S UNTITLED (1984) 작품을 암호화폐로 결제할 수 있다고 밝힌 바 있다. 또한 홍콩 아트 바젤에서도 작가 일부가 암호화폐를 받겠다고 선언하기도 하였다.

(참고기사: 홍콩 2021 아트 바젤, NFT 디지털 아트 시장 풍자한 한국인 작가의 2000억원짜리 작품 화제)

이렇듯 비트코인 및 이더리움 등의 암호화폐 거래가 국제 경매소 등의 주류 시장에 동화되는 움직임은 최근 미-중간의 분쟁으로 국제적으로 자본 이동이 쉽지 않은 가운데 더욱 두드러지고 있다.

중화인민공화국의 암호화폐(가상화폐) 금지 정책에도 불구하고 홍콩에서는 매매를 중개하거나 및 이를 소유하는 행위 등에 관한 규제 정책 입안이 된 상태이지만 아직 특이한 동향은 없는 상태이다.

(참고기사: 중화인민공화국의 가상화폐 금지 원칙에도 아랑곳 없이 성업중인 홍콩 비트코인 거래소)

한편 101.38 캐럿 크기의 이 다이아몬드 ‘The Key 10138’은 예약한 일반인들을 대상으로 홍콩 섬 Admiralty의 One Pacific Place 빌딩 5층에서 7월 3일 토요일 오전 10시부터 공개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