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1월 27일 데일리홍콩] 폐휴지를 모은 노인이 미니버스 앞을 지나가는 몽콕 아침 분위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