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ed in정치

홍콩 행정장관, 시범으로 시노백 코로나19 주사 4번째로 맞아

[2022년 4월 15일 데일리홍콩] 올해 64세인 홍콩 행정장관 림정월아(林鄭月娥, Carrie Lam)가 홍콩중앙도서관 별관 백신접종센터에서 정부 인사들과 함께 4번째 코로나19 주사를 공개적으로 맞았다. 중화인민공화국 시노백에서 제조한 비활성 코로나19 바이러스 주사제로 접종한 홍콩 행정장관은 시민들에게 시간이 지날 수록 보호율이 낮아질 ‘가능성’이 있기 때문에 계속 주사를 맞으라고 권하였다. 특히 행정장관은 3~11세 및 70세 이상 인구의 접종률이 낮은 편이라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