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ed in문화

서양의 부활절 연휴에 겹친 동양의 청명절 홍콩 풍경, 추모 행렬로 북적여

홍콩 부활절(復活節) 연휴는 청명절(清明節)이라고 불리기도 하는데 둘다 고인을 추모한다는 것에는 다름이 없다. 서양의 부활절은 예수님이 무덤에서 사라진 것을 기념하는 기간이고, 동양의 청명절은 조상의 무덤에서 봄 기운을 받아 새로이 한 해 농사를 시작하는 기간이다. 부활절(復活節) 예배 2021년 4월 4일 연휴기간의 일요일, 홍콩 정부의 사회적 거리두기 정책 완화로 교회 집합이 허용되어 흐린 날씨 가운데도 예수님을 믿는 사람들의 […]